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도봉구, 청소년 노동권 보호에 앞장선다

최종수정 2014.12.31 09:13 기사입력 2014.12.31 09:13

댓글쓰기

고용노동부 노사민정협력 활성화 지원 공모사업 선정돼 캠페인 진행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도봉구(구청장 이동진)는 겨울방학 동안 청소년 아르바이트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청소년 노동권 보호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이번 캠페인은 고용노동부 노사민정협력 활성화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청소년을 대상으로 캠페인을 추진하게 됐다.

지난 5일부터 고등학교와 창동역 일대에서 아르바이트 10계명이 인쇄된 유인물(L홀더)과 청소년 노동권리 수첩을 제작 배포하는 등 총 3회에 걸쳐 캠페인을 벌였다.

2015년에는 지역내에서 열리는 청소년 행사를 찾아 유인물을 배포하는 등 지속적으로 캠페인을 추진할 예정이다.
청소년 노동권보호 캠페인

청소년 노동권보호 캠페인


캠페인 추진 시 청소년이 알아야할 근로기준법, 근로계약서 작성의 중요성, 근로시간과 적용임금 등을 안내했다.

특히 청소년들이 아르바이트 중 부당한 처우를 당했을 경우 서울시 시민명예노동옴부즈만 [☎(국번없이) 120]과 상담, 피해구제에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홍보했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청소년들의 노동권이 보호되고 노동에 대한 정당한 대우를 받을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고용노동부 및 시민명예노동옴부즈만과 함께 청소년들의 권리보호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