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배달통, 개인정보 유출 정황 포착 수사 의뢰

최종수정 2014.12.31 11:01 기사입력 2014.12.31 07:48

댓글쓰기

긴급공지

긴급공지


배달통, 개인정보 유출 의심 정황 포착
주민번호, 이름, 신용카드 등 개인신상 유출은 없는 듯
기존 아이디, 비밀번호 변경 당부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 배달앱 서비스 배달통이 개인정보 유출 의심 정황이 포착돼 경찰청에 수사를 의뢰했다.

배달통은 31일 홈페이지에 '고객님께 긴급 안내 말씀을 드립니다'는 고객 긴급안내공지를 통해 개인정보 유출 의심 정황이 포착돼 경찰청 사이버테러대응센터에 수사를 의뢰했다고 밝혔다.

공지에 따르면 배달통은 일부 회원의 배달통 가입 시 사용된 계정정보 중 일부가 유출된 것을 추정될 뿐 정확한 개인정보 유출 여부, 유출된 개인정보의 항목, 유출된 시점과 그 경위 등에 대해 단정하기 어렵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수사가 진전돼 유출 여부가 확인되는 대로 신속히 재공지하겠다고 밝혔다.

배달통은 회원들의 주민등록번호, 이름, 신용카드, 은행 계좌 등 금융정보는 당초 보관하고 있지 않았기 때문에 이번 개인정보 유출 의심사건과는 무관하다고 명시했다. 아울러 이와 관련한 회원 피해 사례도 없다고 강조했다.
배달통은 회원들이 만에 하나 개인정보 유출로 인한 피해를 입지 않도록 기존에 사용하던 아이디 및 비밀번호를 새로운 아이디와 비밀번호로 교체해줄 것을 요청했다. 또 배달통 가입 시 사용된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다른 사이트에서 사용하고 있을 경우도 혹시 모를 위험에 대비해 변경을 당부했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