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우디코리아, 2013~15년식 A4·S4 에어백결함 자발적 리콜

최종수정 2014.11.21 11:28 기사입력 2014.11.21 11:2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대열 기자]아우디코리아는 국내에 판매된 2013~2015년식 A4, S4 등 일부 차량에서 전방 에어백이 팽창하지 않을 가능성이 발견돼 자발적으로 리콜을 실시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대상차량은 2012년 3월부터 2014년 10월 중순 사이에 생산된 A4 2.0 TDI 8055대, A4 2.0 TFSI 977대, S4 3.0 TFSI 59대로 총 9091대다. 이번 리콜은 에어백 제어장치의 프로그램 오류로 드물게 전방 에어백이 올바로 팽창하지 않을 가능성이 발견된 데 따른 조치다. 에어백 점검 및 에어백 컨트롤 유닛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문제를 바로잡으려 한다고 회사는 전했다.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는 30여분 걸리며 에어백 점검과 수리비용은 무상이다. 전국 아우디 공식서비스센터 24곳에서 이날부터 내후년 5월 20일까지 1년 6개월간 실시하며 해당 고객은 자동차안전연구원에서 개별 안내문을 받게 된다.

이번 리콜에 앞서 1년 이내에 같은 증상으로 유상수리를 받았다면 해당 수리에 대한 영수증을 지참하고 서비스센터를 들르면 관련법에 따라 유상처리 비용과 리콜실시 비용 가운데 낮은 금액을 보상받는다.
최대열 기자 dy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