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단통법에도 불구 '아이폰6 대란' 출시 이틀만에 기어이…가격 무려

최종수정 2014.11.02 13:13 기사입력 2014.11.02 13:11

댓글쓰기


단통법에도 불구 '아이폰6 대란' 출시 이틀만에 기어이…가격 무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화제의 아이폰6가 출시된 지 얼마 되지도 않아 대란을 맞았다. 단통법 시행 1개월만의 결과인지라 더욱 눈길을 끈다.
1일 저녁부터 일부 휴대폰 관련 사이트와 휴대폰 판매점에서는 최근 출시된 아이폰6 16기가바이트(GB) 모델이 1~20만원대에 형성됐다.

아이폰6 16GB 모델의 출고가는 78만9800원이다. 공시에 따르면 SK텔레콤의 경우 LTE 100 요금제를 쓰는 조건으로 최대 보조금 19만5500원을 지원, 아이폰6 16GB를 59만4300원에 판매하고 있다.

하지만 방송통신위원회가 정한 보조금 상한선인 30만원 이상의 보조금이 투입되면서 아이폰6가 사실상 10~20만원대에 판매되고 있다는 지적이다. 워낙 저렴한 가격 탓에 일부 휴대폰 매장에서는 아이폰6를 싸게 사기 위한 사람들이 밤새 줄을 서기도 해 눈길을 끌었다.
단통법 아이폰6 대란에 네티즌은 "단통법 아이폰6 대란, 나이스" "단통법 아이폰6 대란 , 싸게 샀다 기분 좋아" "단통법 아이폰6 대란, 비싸게 산 소비자만 봉인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