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텔레콤, '2014 대전 벤처창업 및 기업지원 공모전' 개최

최종수정 2014.09.04 16:14 기사입력 2014.09.04 16:14

댓글쓰기

-정보통신기술(ICT) 및 ICT 융합 기술·제조·서비스, 에너지, 반도체 분야 아이디어 공모
-오는 25일까지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SK텔레콤 행복창업지원센터로 신청

[아시아경제 박나영 기자] SK텔레콤(대표 하성민)은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와 협력해 ‘2014 SK텔레콤 대전 벤처 창업 및 기업지원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국내 대표 과학기술도시인 대전광역시와 SK텔레콤의 정보통신기술(ICT)을 결합함으로써 기술 기반 창업 활성화를 통한 창조경제를 실현하고자 마련됐다. 특히 대전지역의 기존 창업가 및 예비 창업가뿐만 아니라 인근 정부출연연구소 기업, 벤처기업 등으로도 대상을 넓혀 창의적인 기술을 보유한 전문 기관들이 SK텔레콤의 비즈니스 역량과 만나 사업 성공률을 높일 수 있도록 했다.

공모 분야는 ICT 관련 전 분야 및 ICT 융합 기술·제조·서비스, 에너지, 반도체 분야다. 지원자들은 오는 25일까지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 SK텔레콤 행복창업지원센터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공모된 아이디어는 외부 및 지역 내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이 서류심사, 면접심사 등을 실시, 오는 10월 중 10개 팀 내외를 선정해 발표할 예정이다.
당선자에게는 실제 사업화 전 과정에 걸친 다양한 창업 지원 프로그램들이 제공된다. 먼저 선정과 동시에 초기 지원금 2000만원과 함께 실제 업무에 필수적인 사무공간이 지원된다. 또 창업에 필요한 비즈니스 교육과 함께 해당 분야의 SK텔레콤 및 외부 전문가들과 1:1 멘토링을 실시, 아이디어를 실제 사업에 필요한 비즈니스 모델로 구체화하는 작업을 지원한다.

사업화 과정에 필요한 시제품 제작 지원과 함께 모바일 관련 아이템의 경우 각종 테스트베드 시설도 함께 지원된다. 본격 사업화에 앞서서는 전문가 평가를 통해 최대 2억원에 달하는 사업화 자금도 지원하며 우수 사업의 경우 SK텔레콤 및 관계사와의 협력을 통해 공동 기술개발 및 사업화가 진행될 예정이다. 해외 진출 가능성이 높은 사업에 대해서는 SK텔레콤 보유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한 해외 판로개척, 펀딩, 해외 전시 참가 기회도 제공된다.

이형희 SK텔레콤 부문장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대전 지역 많은 연구기관 및 청·장년 창업가가 보유한 다양한 기술과 아이디어들이 실제 사업화로 이어지길 희망한다”며 “SK텔레콤은 향후 대전 지역에 잠재된 높은 과학기술 역량의 성공 사업화에 적극 나서 대전 지역 벤처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박나영 기자 bohen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