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인규, 뜨거웠던 20대 "여고생 아내, 가출까지 하고…"

최종수정 2014.08.15 09:32 기사입력 2014.08.15 09:32

댓글쓰기

개그맨 홍인규가 20대 시절 아내와의 뜨거웠던 러브스토리를 공개해 화제다.(사진:SBS '자기야' 방송 캡처)

개그맨 홍인규가 20대 시절 아내와의 뜨거웠던 러브스토리를 공개해 화제다.(사진:SBS '자기야'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홍인규, 뜨거웠던 20대 "여고생 아내, 가출까지 하고…"

개그맨 홍인규가 아내와 결혼 전 뜨거웠던 러브스토리를 공개해 화제다.

14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자기야 백년손님'(이하 자기야)에는 홍인규, 표진인, 김일중 세 명의 불량남편 3인방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홍인규는 혼전여행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결혼 전 아내와 7년 동안 긴 여행을 다녀왔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내가 스무 살 때, 아내는 고3이었는데 그 때부터 동거를 시작했다"며 "아내는 가출을 했고, 학교 졸업식에만 겨우 참석시킨 뒤 다시 데려왔다"고 파격적인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그는 "이후 남자는 능력이 있어야 되겠다는 생각에 개그맨이 되기로 결심, 낮에는 무명개그맨으로 일하고 밤에는 웨이터로 살았다"며 힘들었던 당시의 시절에 대해 언급했다.

홍인규는 2년 뒤 KBS 공채 개그맨으로 합격했다. 그는 "합격하자마자 아내를 데리고 처가를 찾아갔다"며 꿈과 인정을 동시에 찾은 사연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당시 주인집에서 많이 쫓겨 다녔다"라며 "스무살 때 만났으면 둘이 한 방에서 얼마나 뜨거웠겠냐. 그래서 주인집에서 너무 땀을 흘린다고 쫓아냈다"라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홍인규, 정말 생긴 것과는 딴판이네" "홍인규, 잘 됐으니 뭐 할 말은 없다만" "홍인규, 정말 충격적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