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가수 정애리 한강공원서 산책 중 실족사 "향년 62세로 별세"

최종수정 2014.08.11 19:18 기사입력 2014.08.11 19:18

댓글쓰기

가수 정애리가 향년 62세로 별세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가수 정애리가 향년 62세로 별세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가수 정애리 한강공원서 산책 중 실족사 "향년 62세로 별세"

1970년대 큰 사랑을 받았던 가수 정애리가 향년 62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정애리의 사위는 11일 "10일 오후 10시30분쯤 어머니께서 반포 한강공원에서 산책하던 중 실족사로 갑작스럽게 돌아가셨다"며 "병원으로 옮겼으나 안타깝게 세상을 떠나셨다"고 밝혔다.

정애리는 대표곡 '얘야 시집가거라'외에 '사랑을 가르쳐주세요' '어이해' 등으로 1980년 초까지 앨범을 내고 활동을 했다.

고인의 빈소는 용산구 한남동 순천향대학병원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오는 13일 정오에 치러진다.
가수 정애리 별세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가수 정애리,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가수 정애리 실족사라니 어쩌다가" "가수 정애리 한강서 실족사라니 안타깝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