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野 계파주의 질타' 난상토론…"하청정치에 몰두"

최종수정 2014.08.05 21:06 기사입력 2014.08.05 20:41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7·30 재보궐 선거 참패 이후 박영선 비상대책위원장 체재로 당 재건 작업에 나선 새정치민주연합을 향해 '계파주의'를 질타하는 비판이 당 안팎에서 제기됐다.

새정치연합 비례대표제포럼이 5일 국회 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야당, 어디로 가야 하는가'란 주제로 개최한 긴급토론회 참석자들은 너 나 할 것 없이 "계파주의를 청산해야 한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토론회 1부 발제자로 나선 고원 서울과학기술대학교 교수는 "'패권적 나눠먹기'의 정당 지배구조는 중요한 의사 결정을 이룰 수 없게 만든다"며 "패권주의, 패거리정치, 하향식 정치 시스템을 타파해 일반 시민의 광범위한 참여 속에서 자치와 민주주의를 실천하는 정당이 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고 교수는 특히 '486 그룹(40대·80년대 학번·60년대생)'을 겨냥해 "계파 보스를 뒤치다꺼리하는 아전정치, 하청정치에 몰두해 왔다"며 "운동권 선후배로 묶여진 인연을 매개로 패거리 권력화 됐고, 지난 19대 총선에서 '밀어주고 끌어주기' 식으로 상당수가 국회에 진출해 기득권 집단을 형성했다"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정동영 새정치민주연합 상임고문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정동영 상임고문도 이날 토론회에 참석해 "계파니 당파니 이런 얘기를 해서는 미래가 없다"며 "다시 야당이 살아나려면 버려야 할 것은 '계파'요, 취해야 할 것은 '정체성'이다"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정 상임고문은 "지금 야당은 지역위원장, 당무위원회, 중앙위원회도 없이 '성냥갑 정당'"이라며 "그나마 있던 지붕도 태풍에 날아가고 임시지붕을 설치해 놨다"고 한탄했다. 이어 "당의 주인인 당원에게 주권을 돌려주고 주인으로 대접하는 것이 당을 살리는 정신"이라며 '당원주권주의'를 강조했다.

천정배 전 장관(왼쪽) 김두관 전 경기도지사(오른쪽)

썝蹂몃낫湲 븘씠肄

이어진 2부 자유토론에서 천정배 전 장관은 "지난 7·30 재보궐 선거는 새정치연합에 대한 국민의 '탄핵 심판'이었다"라며 "비통한 심경을 금할 수 없다"고 운을 뗐다.
향후 비대위 체제에서 진행될 지역위원장 선출에 대해 천 전 장관은 "지금처럼 밀실에서 각 계파의 대리인들이 모여서 야합하는 정치는 끝내야 한다"며 "당의 모든 중요한 결정을 풀뿌리 당원의 '보통선거'로 할 수 있는 구조를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천 전 장관은 "기득권자들이 다 계파에 편입돼서 적대적 공존체제를 유지하고 있는 것이 지금의 새정치연합"이라며 "이 기득권 카르텔을 무너뜨리지 않으면 당을 새로 만들 길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당원 보통선거로 결정권을 주면 당세 확장이 일어나고, 계파주의가 아닌 몇십만 당원이 뽑은 당 대표는 자연스레 지지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천 전 장관의 이같은 발언이 나오자 좌중에서는 '옳소'라는 외침과 함께 박수가 터져나오기도 했다.

한편 세월호 참사 이후 구성된 민간단체인 '리멤버0416'의 오지숙 대표는 토론에 앞서 "일부 인터넷 사용자 사이에서 세월호 유가족을 '유가족충'이라며 벌레로 폄하하게 만든 책임은 새정치특별법 TF 간사인 전해철 의원이다"라며 "전 의원과 새정치연합 지도부는 세월호 참사 유가족에게 즉각 사죄하라"고 요구했다.

오 대표는 또 "세월호 특별법에 수사권과 기소권을 반드시 관철시켜야 한다"며 "그러지 않으면 참사 책임자를 재판정에 세워보지도 못하고 끝날게 뻔하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A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방민아 '청순美 발산' [포토] 산다라박 '소식좌의 비주얼' [포토] 화사 '독보적인 분위기'

    #연예가화제

  • [포토] 로제 '조각인가' [포토] 한소희 '매혹적인 눈빛' [포토] 리사 '독보적인 분위기'

    #스타화보

  • [포토] 솔라 '탄탄한 몸매' [포토] 신수지 '여전한 건강미' [포토] 설현 '늘씬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