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슈퍼맨이 돌아왔다' 송일국 "쌍둥이 키우며 아줌마스러워졌다"

최종수정 2014.07.20 17:28 기사입력 2014.07.20 17:28

댓글쓰기

송일국 (사진:KBS2 '슈퍼맨이돌아왔다' 방송 캡처)

송일국 (사진:KBS2 '슈퍼맨이돌아왔다'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슈퍼맨이 돌아왔다' 송일국 "쌍둥이 키우며 아줌마스러워졌다"

세 쌍둥이 아빠 배우 송일국이 아이들을 키우면서 성격이 바뀌었다고 밝혔다.

20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송일국이 세 쌍둥이 대한 민국 만세를 유모차에 태우고 함께 산책에 나섰다.

이날 아이들과 공원에 나간 송일국은 산책을 하던 중 쌍둥이를 유모차에 태우고 나온 한 엄마를 만났다.

송일국은 반가워하면서 "몇 개월이냐고"고 물었고 4개월이 됐다는 얘기에 "이제 목을 가누겠다"고 말하며 쌍둥이를 가진 같은 입장의 부모로서 동감을 표했다.
송일국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내가 내성적인 면이 있어서 잘 그러는 편은 아닌데 아이 생기고 바뀐 것 같다. 특히 애들 보면 몇 개월이냐고 물어본다. 아줌마스러워졌다"며 웃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송일국의 육아일상을 본 네티즌은 "슈퍼맨이 돌아왔다 송일국, 애 셋을 그것도 한꺼번에 키우다니 대단하십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송일국, 엄청나다 세 쌍둥이라니" "슈퍼맨이 돌아왔다 송일국, 주몽 때랑 똑같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