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라디오스타' 곽동연 "한달 생활비 19만원"…김동현 휴대폰요금과 똑같네

최종수정 2014.06.26 10:28 기사입력 2014.06.26 10:28

댓글쓰기

▲곽동연이 한달 생활비로 19만원을 쓴다고 밝혔다.(사진: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곽동연이 한달 생활비로 19만원을 쓴다고 밝혔다.(사진: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라디오스타' 곽동연 "한달 생활비 19만원"…김동현 휴대폰요금과 똑같네

아역 배우 곽동연이 검소한 한달 생활비를 공개하며 성숙한 면모를 보여줬다.
25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의 ′어른들은 몰라요′ 특집에서는 아역 배우 곽동연, 김유정, 김동현, 노태엽이 출연해 재치있는 입담을 보여줬다.

이날 방송에서 MC 김구라가 "아들의 이번 달 휴대폰 요금이 19만원이 나왔다"고 한탄하며 김동현에게 "뭐 하는 거야"라고 꾸중했다. 이에 김동현은 "축구 게임 중 선수를 강화하다가 요금이 많이 나왔다"고 답했다.

이를 지켜보던 곽동연은 "19만원이면 내 한 달 생활비"라며 "자취 4년 차인데 산전수전 다 겪으면서 생활력이 강해졌다"고 고백했다.
이에 김구라는 김동현에게 "좀 각성해라"고 나무랐고 김동현은 "각성? 게임 용어 같다. 각성하면 막 변신하는 거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라디오스타' 곽동연과 김동현의 19만원 지출 용도를 접한 네티즌은 "라디오스타 곽동연, 검소하네" "라디오스타 곽동연, 어린데 벌써부터 생활력 보이네" "김동현, 자기가 많이 버는데 그정도는 봐 줘야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