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레저시설 갖춘 양평 전원주택단지 '미리내빌리지' 분양중

최종수정 2014.04.26 14:21 기사입력 2014.04.26 14:21

댓글쓰기

경기도 양평군 지평면 월산리에 조성된 전원주택단지 '미리내빌리지' 모습

경기도 양평군 지평면 월산리에 조성된 전원주택단지 '미리내빌리지' 모습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전원주택 전문회사 미리내개발이 양평군 지평면 월산리 일대 '미리내 빌리지' 회사보유분을 특별분양중이다.

미리내빌리지는 총 4만1000㎡ 터에 전원주택 76가구가 들어설 예정이다. 지금까지 40여가구가 입주를 마쳤거나 착공중이다.

분양받을 수 있는 토지면적은 가구당 450~1000㎡ 크기다. 분양가는 3.3㎡당 89만~95만원이다. 토지를 매입해 주택을 직접 지을 수 있고 회사에 건축을 의뢰할 수도 있다. 건축비는 3.3㎡당 400만원 수준이다.

예를 들먄 토지 450㎡를 분양받아 132㎡(40평)의 주택을 지을 경우 토지구입비와 건축비를 포함하여 2억5000만~2억8000만원에 전원주택을 지을 수 있다.
미리내빌리지에는 1만4877㎡의 레저·휴게시설도 조성된다. 승마장과 천연잔디 골프연습장, 버블족욕과 찜질시설을 갖춘 힐빙클럽과 족욕, 실내정원, 반신욕이 가능한 야외체험장, 풍욕장 등 다양한 시설이 들어선다.

미리내빌리지는 외부인의 출입을 엄격하게 제한하는 게이트형 전원주택단지로 전원주택의 단점으로 지적됐던 보안과 안전성도 갖췄다. 잠실에서 1시간 거리에 있고 차로 10분 거리에 수도권 전철 용문역이 있다. 인근에 병원, 우체국, 마트, 문화센터 등의 편의시설 등이 있다. 문의 (031)774 ? 3132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