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기황후' 하지원, 뛰어난 무술+카리스마로 당기세 무리 '제압'

최종수정 2014.03.24 22:23 기사입력 2014.03.24 22:19

댓글쓰기

mbc 제공

mbc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하지원이 화려한 액션으로 자객들을 제압하는 기개를 보였다.

24일 오후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한희 이성준) 에서 기승냥(하지원 분)은 당기세(김정현 분)가 보낸 자객들의 습격을 받아 위험에 처했다. 당기세는 기승냥에게 "내 아버지와 동생 타나실리(백진희 분)를 죽인 원수를 갚겠다"고 말하며 공격을 시작했다.
기승냥은 물러서지 않고 자객들에게 거침없이 덤벼들었다. 그는 화려한 칼 솜씨로 자객들을 제압하며 당기세와 박빙의 대결을 벌였다. 그러나 기승냥은 당기세와의 1대 1대결에서 무기를 놓치며 바람 앞의 촛불이 됐다.

하지만 기승냥은 위기를 기회로 만들었다. 그는 위태로운 상황에서 반격을 가해 당기세의 눈을 찔렀다. 이후 당기세는 고통을 호소하며 힘을 잃었다. 더불어 황제이자 남편인 타환(지창욱 분)의 군사들이 때마침 도착했고, 당기세는 꽁무니를 뺐다.

이 과정에서 하지원의 진가가 드러났다. 그의 범접할 수 없는 카리스마와 뛰어난 무술 연기는 시청자들의 눈길을 톡톡히 사로잡았다.
e뉴스팀 ent@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