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기황후 40회 예고, 바얀 후투그VS기황후…"살 떨리는 대립구도"

최종수정 2014.03.23 15:13 기사입력 2014.03.23 15:13

댓글쓰기

▲ 기황후 40회 예고. (출처: 기황후 40회 예고영상 캡처)

▲ 기황후 40회 예고. (출처: 기황후 40회 예고영상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매회 시청률 고공행진을 기록하고 있는 기황후 40회 예고편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24일 방송하는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 40회 예고편에서는 기승냥(하지원)의 권한이 모두 바얀 후투그(임주은)에게 넘어가는 모습이 전파를 탄다.

이날 예고에서 황후가 된 바얀 후투그는 시종들에게 "기재인이 나를 무언으로 협박한다"며 기승냥을 모함했다.

그의 농간에 황태후는 기승냥의 권한을 바얀후트그에게 주겠다며 휘정원 장부와 인장을 빼앗았다.

또한 백안(김영호)은 타환(지창욱)에게 "이제 그만 기재인의 치마품에서 나오라"며 비난하자, 타환은 "지금 그 태도 연철과 다를 바 없다"라고 맞서 앞으로의 전개에 긴장감을 더했다.
기황후 40회 예고를 접한 네티즌은 "기황후 40회, 백안이 결국 연철처럼 되는 구나" "기황후 40회, 개연성이 떨어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