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사남주' 홍수현, 애틋한 심정으로 엄마 행복 빌며 '눈물'

최종수정 2014.03.02 21:52 기사입력 2014.03.02 21:52

댓글쓰기

'사남주' 홍수현, 애틋한 심정으로 엄마 행복 빌며 '눈물'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홍수현이 어머니 차화연의 진정한 행복을 빌며 눈물을 흘렸다.

송미주(홍수현 분)는 2일 오후 방송한 MBC 주말드라마 '사랑해서 남주나'(극본 최현경, 연출 김남원 애쉬번)에서 홍순애(차화연 분)가 자신과 정재민(이상엽 분)의 과거부터 얽힌 사연을 알게 되자 밀려오는 감정을 주체하지 못했다.

송미주는 "엄마 행복만 생각해. 난 정말 아무렇지 않아"라고 말하며 정재민과의 관계를 개연치 않는다는 의사를 밝혔다.

홍순애는 "엄마가 조금 더 일찍 이 사실을 알았으면 좋았을 뻔했다"며 "사람 인생은 참 알 수가 없다"고 말하며 정현수(박근형 분)와 이별을 암시했다.

이에 송미주는 울먹이며 끝까지 홍순애의 사랑을 지지했다. 홍수현은 이 장면에서 절제된 눈물연기를 선보이며 애틋한 딸의 모습을 연기해 시청자의 마음을 아프게 했다.
e뉴스팀 ent@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