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붉은 수수밭 장이모우 감독, 다출산으로 벌금 13억원

최종수정 2014.01.09 18:19 기사입력 2014.01.09 18:19

댓글쓰기

장이모우 감독

장이모우 감독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붉은 수수밭을 제작한 중국 영화계의 거장 장이모우(張藝謀)감독이 자녀를 많이 출산해 벌금 13억원을 물게 됐다.

9일 중국언론은 중국 장쑤성 우시시 빈후구 정부 위생국이 장 감독과 부인 천팅씨 부부에 748만 위안(약 13억원)의 벌금 고지서를 발부했다고 보도했다.
장 감독 부부가 벌금 부과에 대해 이의를 제기하거나 소송을 걸지 않으면 30일 이내에 벌금을 내야 한다. 이들이 납부 기한을 넘기면 연체료를 내야하고 당국은 강제 집행 절차에 들어갈 수 있다.

한편 장 감독 부부에 대한 초과 출산 의혹은 지난해 5월 장 감독이 '최소 7명의 자녀를 두고 있다'는 소문이 퍼지면서 불거졌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