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인 3명 중 2명이 삼성폰 쓴다

최종수정 2012.03.05 14:00 기사입력 2012.03.05 14:00

댓글쓰기

삼성, 2월 국내 휴대폰 시장 점유율 67% 차지...이 중 LTE폰 판매량은 80만대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삼성전자의 2월 휴대폰 시장 점유율이 67%를 기록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2월 국내 휴대폰 시장 규모를 192만대로 추산하고 이 중 삼성전자가 전체 시장의 67%인 129만대를 판매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5일 밝혔다. 전체 휴대폰 시장은 전월 232만대 대비 17% 감소했다.

2월 판매한 4세대(4G) 롱텀에볼루션(LTE)폰은 80만대다. 삼성전자가 한 달 동안 판매한 휴대폰의 60% 수준이다. '갤럭시 노트' 16기가바이트(GB) 버전이 출시되면서 일 개통량 1만5000대 수준을 유지한 것이 판매 상승을 이끌었다.

삼성전자는 5.3인치 대화면, 고화질(HD) 슈퍼아몰레드, 필기가 가능한 S펜 기능 등 뛰어난 제품력을 기반으로 기존 스마트폰, 태블릿PC와는 차별화된 시장을 열었던 게 주효했다고 분석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갤럭시 노트의 인기로 국내 스마트폰 시장의 패러다임이 5인치대로 급속히 이동하고 있다"며 "3월에도 갤럭시 노트에 대한 마케팅을 강화해 LTE폰 시장에서 위상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권해영 기자 rogueh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