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나쁜남자' 오연수 "트위터, 팬들과 소통창구 생겨 기쁘다"

최종수정 2010.06.14 17:11 기사입력 2010.06.14 17:06

댓글쓰기


[용인(경기)=아시아경제 고재완 기자]"트위터, 팬들과 소통창구 생겨 기쁘다"

배우 오연수가 14일 용인시 홍회장 저택 세트에서 진행된 SBS 수목드라마 '나쁜 남자'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이같이 밝혔다.
오연수는 "사람들이 트위터를 열심히 하길래 따라하게 됐다"고 웃으며 "소속사도 없고 해서 팬들과의 교류가 많이 없기 때문에 트위터가 더 유용한 것 같다"고 웃었다.

이어 그는 "'달콤한 인생'을 할 때는 싸이월드를 이용했는데 이번에는 트위터를 하니 팔로우 하시는 분과 대화도 하고 신기하더라"며 "전세계에서 실시간으로 날라오니까 신기하고 재미있다"고 전했다.

오연수는 "팬들과 소통 창구가 별로 없어 트위터를 하게 된 것 같다. 제가 드라마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도 반가워하시고 내가 모르던 부분도 알게 되는 부분이 있다"고 말했다.

용인(경기)=고재완 기자 sta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