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대문구, 영유아 간식비 확대, 보육교직원 처우개선 등 40억원 지원

최종수정 2021.05.13 16:15 기사입력 2021.05.13 16:15

댓글쓰기

영유아 간식비 확대, 보육교직원 처우개선, 어린이집 시설 개선 등

동대문구, 영유아 간식비 확대, 보육교직원 처우개선 등 40억원 지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아이키우기 최적의 보육환경을 조성을 위해 어린이집을 이용하는 영유아와 보육교직원 및 시설에 대한 지원을 올해 약 40억 원으로 크게 확대한다.


구는 확대한 예산을 보육교직원 처우개선, 어린이집 운영비, 기능보강, 물품지원 등 다양한 사업에 투입한다.

우선 어린이집을 이용하는 아이들이 차별 없이 균형 잡힌 안전한 급·간식을 제공받을 수 있도록 기존 영아 1인 당 1만2500원, 유아 1인 당 1만원을 지원하던 것을 올해부터 영아와 유아를 통합, 매월 1인 당 1만4000원을 지원, 총 12억1000만 원을 영유아간식비로 확대 지원한다.


아울러 어린이날 행사지원비로 구비 3050만 원을 지원했다.


또, 부모들이 믿고 아이를 맡길 수 있는 어린이집, 아이들이 행복한 어린이집을 만들기 위해서는 보육교직원 처우개선이 최우선인 만큼 구는 ▲근속수당을 확대, 최고 월 7만 원 ▲원장 연구개발비 월 7만 원 ▲복리후생비 월 8만 원 ▲설·추석 명절수당 각 5만 원 ▲힐링연수비 연 4000만 원을 지원한다.

이런 보육교직원 사기진작 및 처우개선을 통해 영유아가 양질의 보육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보육환경을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이와 함께 구립·민간·가정어린이집 중 어느 곳을 선택하여도 비슷한 수준의 보육을 받을 수 있도록 국공립어린이집을 포함, 모든 어린이집에 ▲냉난방비 최고 연 120만 원 ▲취사부인건비 월 30만 원 ▲교재교구비 평균 100만 원을 지원한다.


안전하고 쾌적한 보육환경 조성을 위해 약 4억 원 예산을 지원, 노후시설 보수, LED교체, 보육공간 재배치, 차열·단열사업(클루프 시공), 실내환경 개선사업(이중창 창호개선, 냉난방설비 지원) 등 환경개선 사업도 진행한다.


한편 구는 지난해부터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보육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다양한 지원을 해왔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어린이집에 ▲열화상카메라 164대 ▲플루건 살균소독기 191대 ▲소독제 9915개 ▲마스크 17만4540매 등 3억2000만 원 상당의 방역물품을 지원, 올해는 어린이집 1개소 당 100만원 씩 재난지원금을 지원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동대문구는 보육교직원, 영유아, 어린이집 등 어느 한 곳에 소홀함 없이 통합적으로 균형 있게 지원, 질 높은 보육환경을 구축, 아이 키우기 좋은 동네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바람나 결별"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