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투4' 김성은 "광고만 30여 편 찍어…8살에 집 샀다"

최종수정 2019.04.14 21:56 기사입력 2019.04.12 08:35

댓글쓰기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4'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4'



[아시아경제 이지은 인턴기자] 시트콤 ‘순풍산부인과’에서 ‘미달이’역을 맡았던 배우 김성은이 8살의 나이에 아파트를 샀다고 밝혔다.


11일 KBS 2TV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김성은은 과거 인기를 회상하며 "당시 인기가 기억난다. 어디를 다닐 수가 없었다. 지방 팬 사인회를 진짜 많이 다녔다”고 밝혔다.


이어 "광고만 30여 편 찍었다. 그걸로 아파트도 사고, 아버지 사업에 도움도 되고, 저도 그 돈으로 유학 다녀왔다. 8살에 아파트를 샀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김성은은 1998년부터 2000년까지 SBS 시트콤 '순풍산부인과'에 '박미달' 역으로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후 그는 '감자별 2013QR3', '웰컴 투 두메산골' 등에 출연하며 연기 활동을 이어왔다.


현재 김성은은 '라라쇼'라는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며 메이크업과 먹방 등 다양한 콘텐츠를 구독자들에게 선보이고 있다.




이지은 인턴기자 kurohitomi042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