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콜센터 통화연결음 '개그맨 박수홍'으로 바꿔 왜?

최종수정 2019.02.18 09:24 기사입력 2019.02.18 09:24

댓글쓰기

경기도콜센터 통화연결음 '개그맨 박수홍'으로 바꿔 왜?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18일부터 경기도콜센터(031-120)의 통화 연결음을 개그맨 박수홍 씨로 바꿨다.


경기도는 도민에게 더 친근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콜센터 상담사를 향한 폭언과 욕설을 줄이기 위해 박 씨를 통화 연결음으로 사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실제로 최근 콜센터 상담사 가족의 목소리를 통화 연결음으로 사용한 한 민간기업의 사례가 고객으로부터 호응을 얻었다는 사연이 알려지면서 기존 ARS 연결음 대신 유명인이나 상담사 가족 목소리를 통화 연결음으로 사용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


박 씨는 경기도콜센터 상담사들의 투표를 통해 모델로 선정됐다.


박 씨는 "화 나는 일이 있더라도 통화 연결음을 듣고 부드럽게 변했으면 좋겠다"며 통화 연결음 녹음 소감을 밝혔다.

콜센터는 박 씨의 목소리가 담긴 통화 연결음 2개 버전을 매월 번갈아 가면서 사용할 계획이다.


경기도콜센터는 365일 24시간 연중무휴로 경기도정에 관한 궁금증을 상담하는 도의 종합민원 서비스다.


전화, 문자, 트위터, 페이스북 등으로도 이용할 수 있으며 외국어 및 청각 장애인을 위한 수어 서비스도 제공한다.


도는 올해 콜센터 직원들 스트레스 해소를 위해 문화의 날 행사, 동아리 활동, 힐링프로그램을 지원할 예정이다.


박 씨의 경기도 콜센터 방문과 녹음현장 모습을 담은 동영상은 유튜브(https://youtu.be/-hUVU5fswhU)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