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기차 레이, 작가미술장터 홍보 나선다

최종수정 2016.11.29 15:29 기사입력 2016.11.29 15:29

댓글쓰기

팝아티스트 찰스장, 전기차 ‘레이’ 페인팅 퍼포먼스
침체된 문화예술 분야 활력 제공…수익금 전액기부

작가미술장터 활성화 위해 레이EV에 팝아트 페인팅 퍼포먼스하는 찰스장[사진=(재)예술경영지원센터
 제공]

작가미술장터 활성화 위해 레이EV에 팝아트 페인팅 퍼포먼스하는 찰스장[사진=(재)예술경영지원센터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세영 기자]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재)예술경영지원센터가 작가미술장터 홍보에 적극 나섰다.

(재)예술경영지원센터는 지난 28일 소공동 롯데호텔 앞에서 ‘2016 작가미술장터’에 참여한 유명 팝아트 작가인 찰스장과 함께 카 페인팅 퍼포먼스를 진행하고 전기차 레이 팝아트 스페셜 에디션을 선보였다.
이번 페인팅 퍼포먼스는 지난달 (재)예술경영지원센터와 그린카가 체결한 작가미술장터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작가미술장터를 홍보하고 침체된 문화예술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기획됐다. 특히 재능기부를 통해 참여한 찰스장은 2016 작가미술장터 참여작가이자 국내 유명 브랜드와 다수 콜라보레이션 작업을 해온 팝아트계 유명작가다.

이번 페인팅 퍼포먼스에서 찰스장 작가는 ‘해피하트 레이’를 주제로 자신의 대표 캐릭터인 해피하트를 전기차 레이에 직접 그렸으며 친환경적인 카셰어링으로 아름답고 건강해질 미래를 표현했다.

더불어 이번 퍼포먼스로 제작된 팝아트 스페셜 에디션 차량은 올 연말부터 셰어링카로 운영될 예정이다. 또한 스페셜 에디션 차량의 수익금은 NGO단체 또는 예술단체 등에 기부된다.
(재)예술경영지원센터 김선영 대표는 “이번 퍼포먼스는 미술의 대중화에 기여하고자 하는 작가미술장터에 의의가 크다”며 “앞으로도 작가미술장터는 미술과의 거리를 좁혀 국민들이 예술 일상화를 체감할 수 있도록 앞장설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작가 미술장터 개설 지원 사업은 작가단체들에게는 자생적인 장터 개최를, 국민에게는 합리적인 가격으로 미술품을 구매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등 작가들의 판로 개척과 미술품 소장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지난해 시작됐다.

작가미술장터와 관련된 자세한 정보는 작가미술장터 공식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세영 기자 ksy123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