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무한도전' 역사 예능 새 패러다임 구축, 시청자들 "자랑스럽다" 칭찬

최종수정 2016.11.13 00:02 기사입력 2016.11.13 00:02

댓글쓰기

개코 광희 지코 설민석 유재석 송민호 하하.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 캡쳐

개코 광희 지코 설민석 유재석 송민호 하하.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 캡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무한도전' 역사와 힙합의 콜라보가 엄청난 시너지를 냈다.

12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역사X힙합 프로젝트 ? 위대한 유산’를 맞아 역사 공부에 나선 멤버들과 래퍼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멤버들과 힙합 뮤지션들은 본격적인 콜라보에 앞서 한국사 전문가 설민석의 역사 수업을 들었다.

설민석은 고조선부터 일제강점기까지 시대별 역사 키워드를 중심으로 재미있는 수업을 진행했다.

설민석은 고조선과 화랑, 팔만대장경, 세종대왕 등 반만년 동안 우리나라를 지켜온 민족의 긍지와 자부심을 전달하며 ‘무한도전’ 멤버들과 힙합 뮤지션들을 집중시켰다.
멤버들과 래퍼들은 몰랐던 사실에 감탄하며 유례없는 학구열을 과시했다.

특히 래퍼 딘딘은 세종대왕 이야기에 “조선 4대 왕으로 본명이 이도였다”고 말하고 세종대왕 탄신일이 스승의 날임까지 맞춰 멤버들에게 놀라움과 빈축을 동시에 샀다.

한편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무도 이번 취지에 놀랐고 강의가 이렇게 빠져들게 한 선생님에게 놀랬다" "역시 무한도전! 역사와 힙합의 콜라보!!자랑스러워요♡♡" "정말 유익한 시간이었네요" "보면서 많은 생각을 했습니다. 예눙의 새로운 패러다임이란 생각니 드네요. 끝까지 화이팅-!!" 등 열띤 호응을 보냈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