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는형님' 추성훈 딸 사랑이로 변신한 김희철, "솔직히 닮았다" 인정

최종수정 2016.11.06 14:08 기사입력 2016.11.06 14:08

댓글쓰기

추성훈 김희철.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 캡쳐

추성훈 김희철.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 캡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아는형님' 김희철이 추성훈의 딸 사랑이로 변신해 추성훈을 당황케 했다.

5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서는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이 출연해 멤버들을 긴장시켰다.
이날 김희철은 '희사랑'이라는 이름으로 추성훈의 딸 사랑이 분장을 하고 등장해 폭소를 유발했다. 김희철은 사랑이의 트레이드마크인 바가지 머리에 바나나를 들고 나타났다.

김희철은 추성훈을 아빠라고 부르면 맞을까하는 두려움에 손을 떨며 바나나를 건넸고, 추성훈은 어이없어하면서도 마지못해 받아먹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추성훈은 김희철에 “솔직히 눈이 큰 건 닮았다"면서도 "근데 눈썹이 더 없어야된다”고 말해 좌중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추성훈의 인정을 받은 김희철은 자신감에 차 사랑이 성대모사를 선보이며 추성훈을 자극했다. 김희철은 "아빠" "사랑짱" "아부지" 등을 외치며 추성훈 주위를 맴돌았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