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동구, 성수대교 붕괴 22주기 합동위령제 지내

최종수정 2016.10.22 15:09 기사입력 2016.10.22 15:09

댓글쓰기

정원오 성동구청장이 21일 오전 성수대교 붕괴 사고 22주기를 맞아 거행된 희생자 합동위령제에서 헌화를 하고 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이 21일 오전 성수대교 붕괴 사고 22주기를 맞아 거행된 희생자 합동위령제에서 헌화를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성수대교 붕괴 사고 22주기를 맞아 21일 오전 11시 성수대교 북단 IC 주변 위령탑에서 희생자 유가족과 정원오 성동구청장, 구의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합동 위령제를 지냈다.

구는 유가족과 협의해 지난해부터 매년 합동 위령제를 지내고 있다.

성수대교에 설치된 위령탑은 1994년10월21일 성수대교 붕괴로 희생된 영령들의 명복을 기원하기 위해 1997년10월 성수대교 북단 IC부근에 설치됐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