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재정교육감 1천명 학생과 원탁토론 벌인다

최종수정 2016.10.20 15:34 기사입력 2016.10.20 15:34

댓글쓰기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교육청이 오는 22일 일산 킨텍스에서 '경기 학생 1000인 원탁 토론회'를 개최한다.

2014년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토론회는 '천 개의 바람, 학생이 말하는 경기교육 희망 메시지'를 주제로 열린다. 모바일을 통해 신청한 도내 31개 시ㆍ군 초ㆍ중ㆍ고생 1000명이 참가해 교육감에게 정책을 제안하고 의견을 제시하게 된다.
행사 1부는 경기학생 1000인 원탁 토론으로 ▲경기교육의 미래를 말하다 ▲배움의 즐거움을 말하다 ▲학생의 꿈을 말하다 ▲학생의 인권을 말하다 ▲민주적인 학교를 말하다 ▲따뜻한 학교를 말하다 ▲안전한 학교를 말하다 등 7개 영역의 84개 주제로 토론한다.

원탁토론은 10명씩 100개 팀으로 구성돼 90분간 진행된다. 실시간으로 정책 토론 결과를 사진 및 영상 자료로 정리해 다른 팀과 공유할 수 있다. 이재정 교육감도 학생들과 함께 토론에 참여한다.

행사 2부는 전체 경기 학생들의 생각을 사전에 조사한 설문 결과와 원탁 토론 결과를 중심으로 교육 정책을 교육감에게 제안하고, 교육감은 여기에 답하는 타운홀 미팅 방식으로 진행된다.
또 원탁 토론에 직접 참여하지 못한 학생들도 영상 메시지를 통해 다문화ㆍ탈북학생교육, 특수교육, 특성화교육 등 정책을 제안한다.

경기교육청 정책 부서 담당자들은 행사장에 배석해 학생들의 의견을 듣고 교육정책에 적극 반영하게 된다.

김정덕 경기교육청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이번 토론회는 학생의 눈으로 교육과 학교의 모습을 진단하고, 경기교육의 새로운 미래와 희망을 이야기하는 자리"라면서 "학생들이 제안한 다양한 정책을 바탕으로 학생중심 학교문화를 실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