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7일 KBS2 '해피선데이' 분리, 주말 프라임타임 지각변동 예고

최종수정 2016.08.07 13:09 기사입력 2016.08.07 13:09

댓글쓰기

해피선데이. 사진=KBS2 홈페이지 캡쳐

해피선데이. 사진=KBS2 홈페이지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주말 예능 프로그램 '해피선데이'가 두 개로 분리된다.

7일 KBS2 방송편성표에 따르면 지난주까지 오후 4시50분부터 7시50분까지까지 편성됐던 '해피선데이'가 '해피선데이 1부'와 '해피선데이 2부'로 나뉘어 있다.

1부는 '슈퍼맨이 돌아왔다', 2부는 '1박2일'로 편성돼 큰 변화는 없지만 끊김없이 이어지던 프로그램이 분리되고 중간에 광고가 들어간다는 점에서 차이가 있다.

중간광고란 하나의 TV프로그램이 시작하고 나서 끝나기까지 프로그램 중간 중간에 편성되는 광고로, 우리나라 지상파 방송은 아직까지 중간광고가 허용되지 않는다.

'슈퍼맨'과 '1박2일'은 별개의 프로그램이기 때문에 이 같은 편성은 중간광고는 아니면서도 비슷한 효과를 내는 전략이라고 할 수 있다.
또한 KBS2의 이번 편성으로 주말 예능 프라임타임 경쟁은 더욱 치열해질 전망이다. 당초 MBC는 ‘일밤’을 1부와 2부로 나누어 ‘복면가왕’과 ‘진짜사나이’를 별개의 프로그램으로 운영하고 있었고, SBS 역시 ‘일요일이 좋다’를 나누어 ‘판타스틱 듀오’와 ‘런닝맨’으로 방송하고 있었다.

KBS 2TV까지 분리 방송을 시행하게 되면서 주말 예능 프라임타임은 오직 콘텐츠만으로 진검승부를 벌이게 된다. ‘슈퍼맨’에서 ‘1박2일’로 자연스럽게 유입되던 시청층이 중간광고 중 다른 프로그램으로 이동될 수도 있고, 다른 프로그램을 시청하던 시청자가 선택적으로 유입될 수도 있기 때문이다.

이번 KBS2 ‘해피선데이’의 분리가 지상파 방송계에 어떤 영향을 불러일으킬 지 주목된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