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켄싱턴호텔, 워터파크에 크루즈까지 바캉스 패키지 선봬

최종수정 2016.06.27 08:44 기사입력 2016.06.27 08:44

댓글쓰기

.

.


[아시아경제 조호윤 기자]이랜드의 켄싱턴호텔 여의도가 도심 속에서 바캉스를 즐길 수 있는 상품들을 선보였다고 27일 밝혔다.

오는 7월부터 8월 말까지 이용 가능한 ‘조이풀 썸머’ 패키지와 ‘서머 크루즈’ 패키지는 호텔에서 하룻밤을 보내면서 도심 속 워터파크와 크루즈 여행을 즐길 수 있는 획기적인 상품이다.
특히 조이풀 썸머 패키지는 켄싱턴호텔 여의도가 6월 한정 출시했던 조이풀 준 패키지가 고객들의 성원에 조기 완판되자 후속으로 선보이는 워터파크 상품으로 가격은 14만4000원부터다.

디럭스 룸 1박과 브로드웨이 조식 뷔페 2인, 영등포에 위치한 씨랄라 워터파크&스파 입장권 2매로 구성돼 있으며, 켄싱턴호텔 여의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한 고객에게는 산 펠레그리노 2병과 켄싱턴 비치볼을 증정한다.

영등포구에 위치한 씨랄라 워터파크&스파는 인공 파도풀인 비치풀과 유수풀, 슬라이드와 사우나 등을 모두 갖춘 실내 편의 시설이다.
도심 속에서 럭셔리한 크루즈 여행을 즐길 수 있는 서머 크루즈 패키지는 이그제큐티브 룸 1박과 브로드웨이 조식 뷔페 2인, 애프터눈 티타임과 와인?맥주?양주 등을 무제한 즐길 수 있는 이그제큐티브 플로어 라운지 이용 혜택 2인, 이랜드 크루즈 승선권 2매, 켄싱턴호텔 여의도 스포츠바 양스&메츠에서 제공하는 우유빙수로 구성돼 있다. 가격은 15만원부터다.


조호윤 기자 hodo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