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체부·한콘진, 제2의 '태양의 후예' 찾는다

최종수정 2016.03.25 12:27 기사입력 2016.03.25 12:27

댓글쓰기

우수 방송영상 콘텐츠 발굴에 56억원 투입

드라마 '태양의 후예' 포스터[사진=NEW 제공]

드라마 '태양의 후예' 포스터[사진=NEW 제공]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방송영상 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에 참여할 방송 독립제작사를 내달 5일까지 모집한다고 25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방송 콘텐츠 제작, 방송 콘텐츠 포맷 개발, 실버문화 콘텐츠 제작이다. 방송 콘텐츠 제작은 미니시리즈, 단막극(웹드라마), 다큐멘터리, 다중채널네트워크(MCN) 등으로 나뉘며 한 편당 최대 2억원을 지원한다. 실버문화 콘텐츠 제작은 실버생활 전반을 소재로 한 교양·예능 방송과 단막극 등이다.

문체부는 서류·발표 등을 거쳐 다음 달 말에 작품성·대중성·해외 진출 가능성이 있는 작품 60여 편을 선정하고 총 56억원을 지원한다. 방송표준계약서 도입 의무화, 상용화 이전 전체 분량의 50% 이상 사전제작 완료, 제작 스태프 인건비 우선 지원, 일자리 창출 등의 지원 조건을 내걸어 제작 환경과 수익 구조 개선도 유도할 방침이다.

문체부 관계자는 "최근 흥행한 드라마 '육룡이 나르샤'와 '태양의 후예'는 정부와 한콘진이 함께 발굴한 작품"이라며 "앞으로도 경쟁력 있는 방송영상 콘텐츠를 많이 발굴해 세계 시장 진출을 돕겠다"고 했다.

신청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한콘진 누리집(www.kocca.kr) 알림마당.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