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흥군 수협, 작년 위판고 1126억 달성

최종수정 2016.02.01 11:49 기사입력 2016.02.01 11:4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경필]

<이홍제 조합장>

<이홍제 조합장>

고흥군수협(조합장 이홍제)은 지난해 수산물 위판고 1126억원을 달성했다.
품목별로는 해조류 533억원, 어류 155억원, 연체류 407억원, 패류 12억원, 갑각류 19억원 등이다.

이러한 실적은 최근 해양환경 변화와 자원 고갈 등으로 어획량 감소와 어업인 이탈 등 어려운 환경 속에서 달성한 성과여서 그 의미가 높다는 평가다. 2014년의 고흥군수협 위판고는 990억원에 머물렀다.

이홍제 고흥군수협 조합장은 “위판고 1100억원이라는 초과달성은 우리 조합원들이 어려운 어업환경 속에서도 거친 파도를 헤치며 밤낮 없이 어획한 수산물을 우리조합을 믿고 위탁해준 결과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 조합장은 또 “그동안 우리 위판장을 찾아준 모든 어업인들에게 감사드린다”면서 “휴일도 없이 위판에 지장이 없도록 위판업무에 종사해준 직원들의 노고 덕분에 이처럼 높은 실적을 기록했다”고 치하했다.

한편, 고흥군수협은 올해 위판고 1000억원 달성에 걸맞게 어업인들이 생산한 수산물이 제값을 받을 수 있도록 판로 개척에 중점을 두고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또 지역 수산물을 대표할 수 있는 수산물 브랜드화도 추진할 방침이다.


최경필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