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창욱 셰프, 왼팔에 큰 화상…새벽 응급실행

최종수정 2016.01.29 09:35 기사입력 2016.01.29 09:35

댓글쓰기

정창욱 부상. 사진=정창욱 인스타그램 화면 캡처.

정창욱 부상. 사진=정창욱 인스타그램 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정창욱 셰프가 왼팔에 화상을 입고 응급실에서 치료를 받았다.

정창욱 셰프는 29일 오전 3시경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서울대병원 응급실'에 있음을 알리며 "다행히 피부이식은 아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붕대가 감긴 왼팔 사진도 함께 올렸다. 왼쪽 팔부터 손등까지 넓은 부위가 다친 것으로 보인다.

정창욱 셰프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맛깔 나는 요리들을 선보여 큰 인기를 얻은 뒤 다양한 쿡방 프로그램에 출연해 왔지만 본업인 요리에 집중하기 위해 지난해 8월 모든 방송을 하차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