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더민주 금태섭, 신기남 지역구 서울 강서갑에 출사표

최종수정 2016.01.26 15:27 기사입력 2016.01.26 15:27

댓글쓰기

사진=아시아경제DB

사진=아시아경제DB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안철수 의원의 측근이었던 금태섭 변호사가 윤리심판원에서 중징계를 받은 신기남 의원의 지역구인 서울 강서갑에 출마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금 변호사는 안 의원의 '옛 측근'인데도 더민주 뉴파티위원회와 인재영입위원회에서 활동하는 등 당의 새 얼굴로 전면에 나선 모양새여서 그의 출마가 당과 조율을 거친 사실상의 투입이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금 변호사는 오는 27일 오전 11시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서울 강서갑 출마를 공식 선언할 계획이다. 금 변호사의 강서갑 출마 선언은 '현역 물갈이 공천' 흐름에 힘을 실을 전망이다.

금 변호사는 26일 한 매체와의 통화에서 "강서갑은 변화와 혁신이 필요한 곳"이라며 "당이 변화하고 혁신하는 움직임을 하는 데 제가 어떻게든 도움이 돼야 한다는 생각에 이곳으로 마음먹었다"고 밝혔다.

금 변호사는 안 의원이 2012년 대선에 출마했을 때 선거캠프인 '진심캠프' 상황실장을 맡고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와의 단일화 협상팀에 참여하는 등 안 의원의 핵심 측근이었다.
그는 지난해 8월 진심캠프 내 소통 부재와 비선라인 등을 비판하는 책을 낸 뒤로 안 의원과 멀어졌고, 지난 8일 안 의원이 '원년멤버'들과 대규모 회동을 했을 때도 참석하지 않았다.

금 변호사는 더민주에 남아 당의 문화혁신과 세대교체 등을 위해 출범한 뉴파티위원회에서 활동하고 있으며 총선의 새로운 피를 수혈할 인재영입위원회 부위원장을 맡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