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추억의 7080충장축제’ 2년 연속 ‘최우수축제’ 선정

최종수정 2014.12.31 14:17 기사입력 2014.12.31 14:1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강]

광주광역시 동구 ‘추억의 7080충장축제’가 2년 연속 ‘대한민국 문화관광 최우수축제’에 선정됐다.

31일 동구에 따르면 문화체육관광부는 도심거리축제인 ‘추억의 7080충장축제’를 2년 연속 문화관광 최우수축제로 선정했다.

충장축제는 호남 최대 상권이던 충장로의 옛 명성을 되찾고자 지난 2004년 ‘제1회 추억의 7080충장로축제’로 첫 발을 내디뎌 출범 7년 만인 2011년 국가지정 문화관광 우수축제, 2014년 최우수축제 승격이라는 경이로운 성장을 거듭해왔다.

‘2015년 문화관광 최우수축제’에 충장축제가 다시 선정되면서 내년 9월 개관을 앞둔 국립아시아문화전당과 연계해 세계적인 축제로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충장축제는 2년 연속 최우수축제 선정으로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2억5000만원의 관광진흥기금을 지원받는 한편 한국관광공사를 통해 종합적인 해외홍보와 마케팅을 지원받는다.

동구는 지난 10월 8일부터 12일까지 문화전당 일원과 충장로·금남로 도심에서 ‘추억과 비상’을 주제로 뮤지컬 갈라쇼, 거리 퍼레이드, 글로벌 가족 한마당 등 세계인이 즐기고 참여하는 ‘제11회 충장축제’를 성공적으로 치러내면서 ‘예향 광주’의 두터운 문화역량을 안팎에 과시했다.

특히 올해는 축제의 외연을 세계로 넓히는 의미에서 ‘국제화 원년’을 선포하고 주한 외교사절 초청, 중국·일본 등 해외 단체관광객 유치, 최정상급 뮤지컬 갈라쇼를 개막공연으로 꾸미는 등 세계인들을 겨냥한 콘텐츠 강화에 주력해 관람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동구 관계자는 “2년 연속 선정으로 충장축제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문화관광축제로, 도심거리축제로 당당히 자리 잡게 됐다”며 “문화전당 개관과 함께 충장축제를 세계적인 관광 상품으로 발전시켜 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