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무성 "北 자극 말아야…대북 전단 살포 자제"

최종수정 2014.10.11 14:49 기사입력 2014.10.11 14:49

댓글쓰기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장준우 기자]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11일 북한군이 전날 민간단체의 대북전단 살포를 이유로 우리 측에 고사총을 발사한 것에 대해 "우리가 북한을 자극하는 일은 가능한 안 하는 게 좋겠다는 생각”이라며 대북 전단 살포를 자제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운동장에서 진행된 '청산리 역사대장정 기념 체육대회'에 참석한 후 기자들과 만나 "북한을 자극해서 대화가 되지 않으면 우리가 피해를 입는다. 가능한 북한을 자극하지 않고 남북간 교류, 협력, 화해가 확대되길 바란다"며 이같이 밝혔다.
'민간단체의 대북 전단 살포가 남북관계를 경색을 초래한 만큼 자제해야 한다는 지적이 있다'는 질문에 "그렇게 생각한다"고 답했다.

김 대표는 북한의 강한 대응과 관련해 5·24조치 해제에 대해 신중한 접근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그는 "어제 총격 사건을 보니 역시 북한은 참 가늠하기 힘든 집단이라고 생각하게 된다"며 "5·24조치 문제에 대해 신중히 접근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북한에 대한 인도적 지원을 계속하고 남북 대화를 계속 확대해야 한다는 생각에 변함이 없다"면서도 "그러나 천안함 사태로 억울한 죽음을 당한 우리 국민을 생각할 때 쉽게 (5·24 조치) 해제를 주장하기에는 문제가 있다"고 덧붙였다.
장준우 기자 sowh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