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페르노리카, 임페리얼 '2014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수상

최종수정 2014.08.21 09:32 기사입력 2014.08.21 09:32

댓글쓰기

임페리얼 12, 17, 19 퀀텀, 21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커뮤니케이션 부문 위너(Winner)로 선정됐다.

임페리얼 12, 17, 19 퀀텀, 21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커뮤니케이션 부문 위너(Winner)로 선정됐다.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위스키 임페리얼이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꼽히는 '2014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페르노리카 코리아는 임페리얼 12, 17, 19 퀀텀, 21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Reddot Design Award)에서 커뮤니케이션 부문 위너(Winner)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위스키는 제품 디자인에 브랜드가 이야기 하고자 하는 감성을 담아 표현하는 만큼 디자인이 소비자 선택의 중요한 요소로 꼽힌다. 임페리얼은 끊임없이 변화하는 소비자들의 욕구를 분석해 디자인 변화를 거듭해 왔으며, 지난해 말 전 제품에 걸쳐 보다 간결하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리뉴얼 한 바 있다.

임페리얼이 수상한 커뮤니케이션 부문은 디자인을 통한 소비자와의 소통과 교감이 심사 기준인 만큼 이러한 노력이 인정받았다는데 의미가 깊다.

임페리얼이 1994년 국내 최초 프리미엄 위스키의 위용을 웅장한 디자인에 담았다면, 최근 리뉴얼 한 제품은 현대적이면서 세련된 남성상을 다이아몬드 앵글커팅으로 간결하게 표현하고 있다. 이러한 변화는 임페리얼 이후 출시되는 많은 브랜드들에도 영향을 미쳐, 위스키 디자인의 트렌드 변화를 이끌고 있다.
장 마누엘 스프레에 페르노리카 코리아 사장은 "최초의 프리미엄 위스키로서 시장을 개척한 이후 임페리얼은 20년간 브랜드의 품격을 대변할 수 있는 위스키 디자인 트렌드의 변화를 이끌어 왔다"며 "이번 수상 소식이 한국 위스키 시장을 이끌어온 브랜드로서 자부심을 높이고, 위스키 시장 전체에 활력을 불어 넣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임페리얼은 시상식이 열리는 오는 10월24일부터 전 세계 수상작들과 함께 독일 레드닷 디자인 뮤지엄에 1년 동안 전시된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