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銀, '창조와 혁신 컨퍼런스' 개최

최종수정 2014.04.06 11:37 기사입력 2014.04.06 11:37

댓글쓰기

서진원 행장 "오피니언 그룹이 패러다임 변화에 맞춰 도전활동 주도해 달라"

5일 신한은행 기흥 연수원에서 열린 '2014 창조와 혁신 컨퍼런스'에서 서진원 행장이 발표를 하고 있다.

5일 신한은행 기흥 연수원에서 열린 '2014 창조와 혁신 컨퍼런스'에서 서진원 행장이 발표를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신한은행은 서진원 행장이 경영진을 비롯한 오피니언 그룹 리더들과 함께 창조와 혁신을 논의하기 위해 '2014 창조와 혁신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5일 경기도 기흥 소재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서 행장을 비롯한 경영진 및 오피니언 그룹 리더 850여명이 참석했다.

서 행장은 "전통적인 조직에서 변화와 혁신은 위에서 아래로 또는 아래에서 위로 변화하는 방식이었으나, 최근에는 중간 계층에서 변화를 시작해서 위아래로 퍼져나가게 하는 '미들 아웃' 방식의 혁신 모델이 주목 받고 있다"며 "허리에 해당하는 오피니언 그룹이 변화를 적극 추진해야만 혁신에 성공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서 행장은 "2014년은 지금까지의 성과를 바탕으로 신한이 더 높이 도약해야 하는 본격적 출발점"이라며 "드림 경영의 원년을 맞아 시대적 패러다임 변화에 맞춰 새로운 역할을 찾는 도전 활동을 주도해 달라"고 당부했다.

서 행장은 지난 1일 신한은행 창립기념식에서 그룹의 미션인 '따뜻한 금융'과 은행의 비전인 '사랑받는 1등 은행'을 구현하기 위해 고객과 사회, 조직과 직원의 꿈을 실현하기 위한 '드림(DREAM) 경영'을 제시한 바 있다.
이번 창조와 혁신 컨퍼런스에서는 은행 경영진과 입행 2년차 이상 행원·대리 및 4급 책임자(차·과장)로 구성된 오피니언 리더 그룹이 한자리에 모여 미래비전을 공유하고, 창조적 도전 의지를 다졌다.

컨퍼런스는 경영진과 오피니언 그룹이 함께 참여해 은행 전략방향과 그룹 미션인 따뜻한 금융에 대해 이해하는 오전 공통세션과 젊은 오피니언 리더 직원들이 모여 창조와 혁신을 위한 연간 활동계획을 수립하고 성공적인 활동을 다짐하는 오후 개별세션으로 진행됐다. 소통과 교류의 장으로 야외에서 자유롭게 앉아 음악 공연을 감상하는 시간도 마련됐다.

서 행장은 오피니언 리더 직원들과 점심 식사를 하는 동안 "상대방을 먼저 생각하고 배려하는 마음으로 경영진과 선후배, 동료들을 서로 이어주는 소통이라는 신경망 역할을 해달라"며 "개개인이 조직 내에서 창조성의 씨앗이 된 후, 집단지성을 발휘해 이를 더 크게 키워 주기 바란다"고 격려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