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새정치, ‘기초선거 폐지 서명운동’ 벌여…김한길-안철수 1호 서명

최종수정 2014.03.30 16:56 기사입력 2014.03.30 16:38

댓글쓰기

새정치민주연합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 범국민 서명운동

새정치민주연합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 범국민 서명운동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김한길-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이하 새정치) 공동대표가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를 위해 직접 거리로 나섰다.

새정치는 30일 오전 11시 서울역에서 시민단체와 함께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 범국민 서명운동'을 열었다. 김-안 공동대표는 서명용지에 가장 먼저 이름을 올렸다. 이어 두 공동대표는 약 20분간 시민에게 직접 유인물을 나눠주며 동참을 호소했다.
김 공동대표는 “박근혜 대통령과 새누리당은 국민에게 그렇게도 거듭 약속했던 기초선거 정당공천 폐지를 반드시 실천해야 한다”며 “그렇지 않으면 국민은 더 이상 대통령과 집권여당에 대한 믿음을 가질 수 없을 것”이라 강조했다. 김 공동대표는 이어 “지난 대선에서 국민에게 했던 약속이 거짓이 아니라는 것을 실천을 통해 확인시켜 달라”고 촉구했다.

안 공동대표는 “지난 대선기간에 전국 3800명의 기초·광역의원이 모여 기초공천 폐지 촉구 결의대회를 했었다”면서 “그 자리에 저와 박근혜 당시 후보가 참석해 기초선거 공천 폐지한다고 말하고 박수받았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원칙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대통령이니 반드시 (기초무공천 공약 이행을) 고려해줄 것이라 믿는다”고 힘줘 말했다.

이날 두 공동대표는 약 20분간 서울역에서 시민들과 접촉한 뒤 현장을 떠났다. 하지만 그 곁을 지키던 새정치 의원들도 함께 자리를 뜨면서 서명운동 홍보장이 썰렁하게 마무리되는 모습도 연출됐다. 새정치 관계자는 범국민 서명운동의 향후 계획에 대해 “각 시·도당에서 추진해 나갈 것”이라 밝혔다.
이날 서명운동 행사에는 김-안 두 공동대표와 전병헌 원내대표, 신경민 조경태 이용경 김근 오홍근 양승조 표철수 김삼화 최고의원, 원혜영 경기도지사 예비후보, 노웅래 사무총장, 장병완 정책의장, 이상민 정호준 유승희 의원 등이 참석했다.

시민단체 측에선 김태일 지방분권국민운동 공동대표, 최은상 희망정치시민연대 사무총장, 이창용 정당공천폐지 시민행동 공동집행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