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연방 의회, 초당적 우크라이나 고강도 제재안 추진

최종수정 2014.02.22 01:54 기사입력 2014.02.22 01:5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미란 기자] 미국 연방 의회가 우크라이나를 대상으로 고강도 제재안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21일(현지시간) 알려졌다.

의회전문매체 '더 힐' 등은 이날 로버트 메넨데즈(민주·뉴저지) 상원 외교위원장은 우크라이나 사태와 관련한 청문회 등을 개최, 우크라이나 정부에 대한 제재 법안을 집중 논의한다고 전했다.

메넨데즈 위원장은 외교위 간사인 밥 코커(공화·테네시) 상원의원을 비롯해 존 매케인(공화·애리조나), 크리스 머피(민주·코네티컷) 상원의원 등과 최근 회동을 갖고 초당적인 제재안 초안을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성명에서 "우리는 우크라이나 국민이 자국 거리에서 죽임을 당하는 것을 수수방관하지 않을 것"이라면서 "동료 의원들과 함께 법적인 조치를 내놓을 것"이라고 말했다.

마르코 루비오(공화·플로리다) 상원의원도 "버락 오바마 행정부는 제재를 포함한 모든 외교적 수단을 총동원해 우크라이나 폭력사태에 연루된 인사들에게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상원이 추진 중인 제재 법안은 우크라이나 정부 당국자들의 자산 동결을 비롯해 이들에 대한 미국 입국비자 발급 거부, 시위 유혈 진압에 연루된 기관이나 단체에 대한 지원 중단 등이 주 내용인 것으로 알려졌다.

우크라이나의 시민운동가와 독립언론인 등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는 방안도 포함될 것으로 추측된다.

에드 로이스(공화·캘리포니아) 하원 외교위원장도 "오바마 대통령은 키예프에서 더 많은 사망자가 발생하기 전에 즉각 행동에 나서야 한다"면서 강력한 제재를 촉구, 상원의 움직임에 가세할 뜻을 내비쳤다.

노미란 기자 asiaro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