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경덕 교수, 미국 '요리 배틀' 출전할 한식 요리사 발굴

최종수정 2014.01.17 09:59 기사입력 2014.01.17 09:59

댓글쓰기

서경덕 교수, 미국 '요리 배틀' 출전할 한식 요리사 발굴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한국 홍보 전문가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해외에서 '숨은 한식 요리사' 발굴에 나섰다.

서경덕 교수는 16일(현지시간) 미국 시저스 그룹에서 주최하는 제2회 '요리 배틀: 최고의 아시안 요리사'(Culinary Battles: Supreme Asian Chef)에 출전시킬 한국인 요리사 예선전을 뉴욕 맨해튼에서 개최했다.

서 교수는 "지난해에 시작한 이 대회에 한국인은 한명도 참가하지 않았다. 미국 내 주요 신문사와 방송사에서 많이 다루는 이 대회에서 한국인 요리사가 선전을 한다면 그만큼 우리 한식을 세계인들에게 홍보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이번 대회의 한국측 미디어 대행사에 자체 선발전을 개최해 우수한 한식 요리사를 출전시키자고 제안했고, 치킨마루에서 후원을 받아 7명의 참가자가 경쟁을 펼쳤다"고 설명했다.

이날 한식 코스요리를 선보인 참가자들은 3시간 동안 자신이 만든 퓨전 한식요리를 소개하며 심사위원들의 평가를 받았다. 이중 최종 선발된 2명이 오는 3~4월에 열리는 '요리 배틀' 출전권을 얻는다.
서 교수는 "앞으로 뉴욕뿐만이 아니라 런던, 파리, 홍콩 등 전 세계 주요 요리 경연대회에 참가할 한식 요리사들을 선발해 '한식 스타 요리사'를 만드는 프로젝트를 지속적으로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 교수는 배우 이영애, 김윤진, 송일국 등 한류스타들과 함께 다양한 한식을 소재로 전 세계 주요 언론매체와 옥외 광고판에 '한식광고 월드투어'를 벌이고 있다.


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