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위장막 쓴 한국GM '크루즈 왜건' 단독 포착

최종수정 2012.03.05 17:37 기사입력 2012.03.05 10:40

댓글쓰기

위장막 쓴 한국GM '크루즈 왜건' 단독 포착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한국GM의 쉐보레 크루즈의 새 모델 '크루즈 왜건'이 한국GM 인천 부평공장 인근 모처에서 포착됐다. 위장막에 덮여 외관을 모두 확인할 수는 없지만 전방 헤드부분은 앞서 회사측이 공개한 이미지와 닮아있다.

한국GM은 해당 모델을 '2012 제네바 모터쇼'에서 최초로 공개할 계획이다.

크루즈 왜건은 뛰어난 주행 성능과 전세계 신차 안전도 평가를 석권한 최고의 안전성을 바탕으로 지난해 글로벌 누적 판매 100만대를 돌파한 쉐보레 글로벌 인기 모델 크루즈를 기반으로 개발됐다.

쉐보레 유럽 수잔 도처티 사장은 "유럽 자동차 시장에서 중요한 비중을 차지하는 왜건 세그먼트에 새롭게 합류한 크루즈 왜건은 한층 진보적인 디자인과 다이내믹한 주행 성능, 넓은 적재 공간 및 경제성을 두루 갖춘 모델로 다양한 고객층으로부터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설명했다.

크루즈 왜건은 전면에서 트렁크까지 유연하게 이어지는 아치형 루프라인과 루프랙이 조화를 이뤄 감각적이고 역동적인 외관 스타일을 연출했다. 날렵한 헤드램프와 안개등, 휠 디자인을 통해 세련되고 스포티한 왜건의 매력을 한층 배가했다.
기존 크루즈 세단 모델 보다 넓게 설계된 차체(전장: 4678mm)는 안정된 승차감은 물론 성인 다섯 명이 여유롭게 탑승할 수 있는 실내공간을 만들어냈다. 다양한 시트 배치에 따라 최대 1500리터의 넉넉한 트렁크 용량을 제공해 공간 활용성과 화물 적재 능력을 극대화했다.

최신 쉐보레 인포테인트먼트 시스템인 ‘마이링크(MyLink)’를 채택해 스마트폰과 같은 휴대용 통신기기를 7인치 고해상도 터치스크린을 통해 조작할 수 있게 했으며, 이를 통해 포토갤러리, 음악 및 비디오 영상 등을 편리하게 감상할 수 있다.

크루즈 왜건은 기존의 1.6리터·1.8리터 가솔린 엔진과 더불어 엄격한 유로5 친환경 기준을 만족시킨 1.4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 및 1.7리터·2.0리터 디젤 엔진을 탑재하게 되며, 1.4리터 터보 엔진과 디젤 엔진 모델은 엔진 스톱-스타트 기능을 기본으로 적용했다.


임철영 기자 cyli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