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배기성, 미쓰에이를 ‘미쓰 아’로 소개한 사연은?

최종수정 2010.09.25 17:56 기사입력 2010.09.25 17:56

댓글쓰기

배기성, 미쓰에이를 ‘미쓰 아’로 소개한 사연은?

[스포츠투데이 박종규 기자]남성 듀오 캔의 배기성이 ‘미쓰 아’, ‘백정의 대쉬’ 등의 어록을 쏟아내며 폭소를 자아냈다.

배기성은 25일 방송된 KBS2 예능 프로그램 ‘스타골든벨 1학년 1반’에 출연해 라디오 방송을 진행하면서 겪은 에피소드를 소개했다.
MC 지석진은 KBS 쿨FM의 ‘배기성 이종원의 미스터 라디오’를 진행하고 있는 캔에게 어려운 점이 없느냐고 물었다. 이에 배기성은 “요즘 아이돌 그룹의 이름을 발음하는 게 힘들다”며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영어 울렁증이 있다”며 “한 번은 미쓰에이를 ‘미쓰 아’로 소개한 적이 있다”고 밝혀 출연진의 폭소를 자아냈다.

함께 출연한 이종원은 “배기성이 ‘백지영의 대쉬’를 소개했는데, 방송 뒤 PD가 ‘백정이 대쉬를 불렀느냐’며 핀잔을 줬다”고 말했다. 또 "시청자 게시판에 '어떻게 백정이 대쉬를 부르느냐'는 지적이 빗발쳤다"고 털어놨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선우재덕, 이아현, 캔 배기성 이종원, 김숙, 나르샤, 슈프림팀 쌈디 이센스, 탤런트 김정민 윤주영, 시크릿 효성, 인피니트 성종, 김경록, 김재우, 미스터 팡 등이 출연했다.


스포츠투데이 박종규 기자 glory@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