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글로리아' 소이현 눈물의 애정공세..변화되는 이천희

최종수정 2010.09.19 20:49 기사입력 2010.09.19 20:49

댓글쓰기

'글로리아' 소이현 눈물의 애정공세..변화되는 이천희

[스포츠투데이 최준용 기자]소이현의 애달프고 순수한 애정공세에 이천희의 마음이 움직였다.

19일 방송된 MBC 주말연속극 '글로리아'에서 강석(서지석)은 윤서(소이현)에게 자신을 방패막이로 삼아 동아(이천희)와 계속 만남을 지속하라는 제안을 한다.
불쾌함을 느낀 윤서는 자리를 일어서려 하고 강석은 이렇게 그냥 가버리면 자신의 이복형인 지석(이종원)과 결혼이 예정돼 있음을 각인시켜줬다.

강석은 윤서에게 자신과 결혼하겠다고 말하고 지석과의 결혼을 피하라고 충고한다. 이어 그는 동아와 함께 할 방법을 모색해 보라고 덧붙였다.

이어 강석은 앞서 동아와 파이터 클럽에서 맞붙어 싸웠던 일을 말하며 그가 윤서에게 “사람같이 대해달라”고 부탁했었다고 말하며 이 같은 제안을 한 배경을 전한다.
동아와 윤서의 애달프고 안타까운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에 강석의 마음이 움직인 것.

이날 윤서는 자신을 향한 동아의 애틋한 마음을 전해 듣고 뜨거운 눈물을 흘리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윤서는 그 길로 동아가 일하고 있는 나이트클럽 ‘추억속으로’에서 그를 만났다. 하지만 매몰차게 돌아서는 동아의 모습에 윤서는 가슴아파했다. 자신을 피하는 동아의 얼굴을 보기위해 윤서는 그와 절친한 진진(배두나) 찾아가 만나게 해달라고 부탁한다.

진진의 설득에 못이긴 동아는 윤서와 처음 만났던 장소에서 그녀와 재회한다. 동아는 서로 다른 세상에 살고있는 그녀와의 신분차이 때문에 “당신을 사랑하지 않는다”고 마음에도 없는 소리를 내뱉는다. 하지만 윤서는 오히려 그의 마음을 감싸 안으며 가슴아파한다.

동아는 윤서에게 다시는 나를 찾아오지 말라고 말하며 뒤돌아섰다. 하지만 예전의 나약했던 윤서가 아니었다. 윤서는 동아를 다시 찾아가 끝까지 누가 이기나 해보자고 말하며 어려운 상황에도 끝까지 사랑을 포기하지 않는다는 의지를 보였다. 더 이상 꿈도 희망도 없는 꼭두각시에서 삶의 의미를 되찾고 생기 넘치는 모습으로 변모했다.

윤서의 이 같은 순수한 열정에 동아의 굳건한 마음도 점차 흔들리며 동화되어 간다.

'글로리아'는 나이트 클럽을 배경으로 밑바닥 인생이지만 꿈을 위해 꿋꿋이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소재로 시청자들에게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최준용 기자 yjchoi01@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