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운찬 전 총리, 대통령 특사로 아프리카 방문

최종수정 2010.09.19 14:42 기사입력 2010.09.19 14: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황상욱 기자] 정운찬 전 국무총리가 이명박 대통령 특사 자격으로 오는 28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5박6일간 아프리카를 방문한다.

19일 청와대 관계자는 정 전 총리가 다음달 1일 나이지리아 독립 50주년 기념행사에 특사로 참석한다고 밝혔다. 이번 반문을 나이지리아 측에서 이명박 대통령의 참석을 요청해왔으나 이 대통령의 일정상 정 전 총리가 특사로 결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정 전 총리는 부인 최선주 여사와 함께 28일 출국, 30일 나이지리아 대통령궁에서 열리는 굿럭 조너선 대통령 주최 만찬에 참석한 뒤 다음날 개최되는 50주년 기념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이후 정 전 총리 내외는 이집트 카이로를 경유해 귀국할 계획이다.
황상욱 기자 ooc@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