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럽발 항공수출 누적수출차질액 1억1200만달러

최종수정 2010.04.19 20:38 기사입력 2010.04.19 16:39

댓글쓰기

전기전자제품 수출 '빨간불'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아이슬란드 화산폭발로 인해 유럽발 항공수출 차질 규모가 하루 2813만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또 16일부터 19일까지 누적수출차질액은 1억1200만달러로 추정되고 있다.
한국무역협회는 아이슬란드 화산폭발로 지난 16일부터 나타난 유럽의 항공수출 차질 규모를 이 같이 언급하면서 중량으로는 234t에 달한다고 밝혔다.

유럽의 수출품목 가운데 휴대폰, LCD, 반도체 등 전기전자제품이 84.6%, 기계부품이 6.6%를 차지하는 만큼 전자제품 종류 수출이 가장 어려운 것으로 나타났다. 전기전자제품 수출 차질 규모는 하루 2380만달러, 기계류는 190만달러에 달했다.

16일부터 19일까지 누적수출차질액은 1억1200만달러로 추정된다.
무역협회는 주요 전자제품 수출기업의 경우 현재 유럽 현지에 완제품 및 부품 재고가 있어 당장 직접적인 피해는 없지만 항공운송 지연이 장기화될 경우 수출차질에 따른 피해가 예상된다고 언급했다.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 3개월 연속 100% 수익 초과 달성!

최일권 기자 igcho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