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탐나는도다' 임주환 "이제 한번은 뛸 차례가 됐다"

최종수정 2009.07.29 16:21 기사입력 2009.07.29 16:2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고재완 기자]배우 임주환이 29일 서울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MBC새주말드라마 '탐나는도다'(극본 이재윤ㆍ연출 윤상호)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첫 주연으로서는 포부를 밝혔다.

그는 "주인공은 처음인데 부담도 되지만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솔직히 지금까지 주목을 받지 못한 상태라서 이제는 한번은 뛸 차례가 됐다고 생각한다. 그런 각오로 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임주환은 "'눈의 여왕'을 할때는 현빈이 나에게 많은 것을 가르쳐줬다. 하지만 이번 드라마에서는 그런 역을 해줄 사람이 없다. 아직 부족한 점도 많아서 준비할 것도 많다"고 말했다.

덧붙여 그는 "여러가지 부담도 있지만 나 나름대로 캐릭터를 잘 소화해야 드라마가 성공할 수 있다는 생각으로 한다. 상대배우와의 호흡도 굉장히 중요한 것 같다"고 자신의 생각을 말했다.

내달 8일 첫방송하는 '탐나는도다'는 임주환, 서우가 주연을 맡아 제주도(탐라)에서 펼쳐지는 해녀와 양반 자제, 외국인 표류인의 좌충우돌 로맨스를 그릴 예정이다.

고재완 기자 star@asiae.co.kr
사진 박성기 기자 musictok@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