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靑 "대통령 사저부지, 근거 없는 의혹 제기 유감"

최종수정 2021.03.09 18:53 기사입력 2021.03.09 18:53

댓글쓰기

靑, 안병길 국민의힘 의원 농지취득 의혹 제기 반박…"부지 매입, 불법과 편법은 전혀 없다"

[아시아경제 류정민 기자]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 사저 부지를 둘러싼 안병길 국민의힘 의원의 의혹 제기와 관련해 "근거 없는 의혹 제기에 강한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9일 "안병길 의원은 LH 의혹과 관련해 난데 없이 '농지 불법·편법 매입의 원조는 문재인 대통령'이라며 '대통령부터 스스로 조사에 응하고 국민에게 사죄하라'고 주장하고 있다"면서 "대통령 사저 이전, 부지 매입 경위는 서면 브리핑과 국회 답변 등을 통해 수차례에 걸쳐 공개하고 설명한 그대로이다. 불법·편법은 전혀 없다"고 설명했다.

서울 남산에서 바라본 청와대 모습./김현민 기자 kimhyun81@

서울 남산에서 바라본 청와대 모습./김현민 기자 kimhyun81@

썝蹂몃낫湲 븘씠肄


강 대변인은 "대통령의 사저 부지 매입은 농지법 등 관련 법령과 절차에 따라 적법하게 진행되고 있다. 농지법에서 규정한 절차에 따라 해당 농지의 취득 허가를 받았으며 이와 같은 절차는 국민들께서 귀농·귀촌을 준비하는 과정과 다르지 않다"고 말했다.


강 대변인은 "대통령께서 거듭 기존의 매곡동 사저로 돌아가겠다는 의향을 밝혔으나 정상적 경호가 불가능하다는 경호기관의 판단으로 불가피하게 이전하고 기존 사저를 팔기로 했다는 것도 이미 밝힌 바와 같다"고 덧붙였다.



류정민 기자 jmryu@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추태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