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송파구 횡단보도 ‘안전쉘터’ 시범설치

최종수정 2020.07.09 07:42 기사입력 2020.07.09 07:42

댓글쓰기

올림픽로 및 송파대로 등 총 4개 지점...눈·비 피하고 야간에는 밝게 시야 확보

송파구 횡단보도 ‘안전쉘터’ 시범설치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보행자 통행량이 많은 횡단보도 대기 공간에 보행편의와 안전을 위한 ‘횡단보도 안전쉘터’를 시범 설치한다.


‘횡단보도 안전쉘터’는 보행자가 횡단보도에서 보다 편리하고 안전하게 대기할 수 있는 공간이다.

뜨거운 햇볕이나 눈·비 등을 피하고 야간에는 밝은 투광등을 활용해 운전자의 시인성을 높여 보행자와 교통사고를 예방한다.


쉘터는 길이 약 4m, 폭 1.7m, 높이 2.9m이다. 보도폭원이 4m이상 되는 지점에 설치가 가능하다.


이번에 처음 설치되는 지점은 송파대로 가락몰 앞 2대, 올림픽로 잠실2동 주민센터 앞과 올림픽공원 서1문 앞에 각 1대씩 총 4대가 설치된다.

안전쉘터 설치사업은 민관협력방식으로 추진됐다. 운영, 유지보수, 관리에 필요한 모든 비용은 사업자(리더스컴코리아) 측에서 부담, 구는 관리에 필요한 행정적 지원과 함께 쉘터의 광고면을 활용해 구정소식 및 공익안내 등 정보를 제공한다.


또, 새롭게 제작한 송파구 CI를 쉘터 앞·뒷면에 부착, 송파구 CI를 주민들에게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설치 공사는 7월15~16일에 진행, 주민들의 반응을 살펴 확대 설치도 검토할 예정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민간업체와 협력을 통한 새로운 사업모델로 주민들의 보행환경을 개선할 수 있어 매우 큰 의미가 있다”면서 “앞으로도 구민의 안전을 최우선에 두고 다양한 사업을 적극 추진해 살기 좋은 도시, 송파를 만들어 가겠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