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굿모닝FM' 박정민 "장성규vs펭수? 나는 펭수 광팬"

최종수정 2019.12.06 15:37 기사입력 2019.12.06 09:17

댓글쓰기

사진=MBC FM4U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 방송 캡처

사진=MBC FM4U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김수완 인턴기자]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에서 배우 박정민이 펭수를 향한 팬심을 자랑해 화제다.


박정민은 6일 방송된 MBC FM4U '굿모닝FM 장성규입니다'에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DJ 장성규는 "감동 받은 문자라 공개하겠다. 박정민 씨가 회사에다가 '영화 홍보 다 좋은데, 라디오는 장성규 라디오만 나가겠다'라고 말했다더라"며 박정민의 출연 계기를 설명했다.


이에 박정민은 "평소 팬이었다.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인간상이다. 천재적인 모습으로 감동을 주는 사람을 좋아하는데 그런 분"이라며 장성규를 칭찬했다.


이를 들은 장성규가 펭수 팬이라고 밝힌 박정민을 향해 "장성규 대 펭수 어떠냐"라고 질문했다.

박정민은 고민 없이 "펭수다. 아무도 못 이긴다. 엄마도 이기기 쉽지 않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박정민은 영화 '시동' 개봉을 앞두고 있다. 조금산 작가의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 형(마동석)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 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이야기다.





김수완 인턴기자 suw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