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런닝맨' 트와이스 사나, '애교 삼겹살 굽기'에 VJ 삼촌들 싱글벙글

최종수정 2016.12.19 18:55 기사입력 2016.12.05 00:08

댓글쓰기

트와이스 사나. 사진=SBS '런닝맨' 방송 캡쳐

트와이스 사나. 사진=SBS '런닝맨' 방송 캡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런닝맨'에서 트와이스 사나의 폭풍 애교에 삼촌 팬들이 흔들렸다.

4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걸그룹 트와이스가 출연해 레이스를 펼쳤다.
이날 트와이스 사나, 다현, 지효는 '런닝맨' 멤버들과 부산의 한 삼겹살집에서 십자말 풀이 미션을 수행했다. 특별히 섭외된 3명의 남자 VJ들이 삼겹살을 먹는 동안 멤버들은 십자말 퀴즈를 플어야 했다.

이날 사나는 다른 멤버들이 퀴즈를 푸는 동안 VJ들이 있는 테이블에서 직접 고기를 구워주며 고기 먹기를 방해했다.

사나는 애교 섞인 목소리로 “천천히 드세요. 나중에 배 아파요”라며 “오늘 힘드셨으니까 제가 구워드릴게요”라고 말하며 VJ들의 식사를 방해해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사나의 폭풍 애교에 VJ들의 젓가락질 속도가 느려졌고 멤버들은 미션에 성공했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