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은행, '베트남 현지銀 실시간 해외송금' 실시

최종수정 2016.11.18 14:20 기사입력 2016.11.18 14: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신한은행은 국내 최초로 베트남 38개 현지은행에 실시간으로 해외송금을 보낼 수 있는 '신한 글로벌네트워크 실시간 송금-베트남'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날부터 실시된 이번 서비스는 베트남 진출 외국계 은행 중 최초로 시도하는 송금방식이다. 국내 신한은행에서 보내는 해외송금을 신한베트남은행이 수취한 뒤 베트남 현지의 자금이체망(NAPAS)을 통해 현지은행으로 자금이체를 완료하는 구조다.

신한은행 지점을 통해 개인, 개인사업자 및 법인이 금액 제한 없이 신청할 수 있다. 실시간 계좌입금은 양국 간 시차로 인해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한국시간 기준)까지 가능하다. 그 외 시간에는 개인송금 미화 1만 달러 상당액으로 제한되며, 현지은행의 계좌번호를 모르는 경우 현지 카드번호로도 송금할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실시간 송금서비스의 시행으로 베트남과 거래하는 기업 및 개인 고객들에게 보다 신속하고 편리한 송금서비스를 제공해 드릴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인터넷 뱅킹 등 송금 채널을 다양화할 뿐만 아니라 서비스 제공 국가도 확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