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 대통령, 염수정 추기경·김장환·김삼환 목사 만나 “사이비 사실 아니다”

최종수정 2016.11.07 18:48 기사입력 2016.11.07 18:00

댓글쓰기

염수정 추기경을 만난 박근혜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제공

염수정 추기경을 만난 박근혜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제공


[아시아경제 정인철 인턴기자] 박근혜 대통령이 민심 수습을 위해 청와대에서 천주교와 개신교 원로들을 잇따라 만났다.

7일 박근혜 대통령은 천주교 원로인 염수정 추기경(서울 대교구장)을 오전 10시30분에, 개신교 원로 김장환 목사(극동방송 이사장·수원중앙침례교회 원로목사)와 김삼환 목사(명성교회 원로목사·한국교회평화통일기도회 대표회장)를 오후 3시에 만나 면담했다.
이날 박 대통령은 염 추기경과 두 목사를 청와대에서 만나 "청와대에서 굿을 했다는 등 성도들에게 오해받을 사이비 종교 관련 소문 등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 대통령은 지난 4일 대국민 담화에서 "국민들께서 맡겨주신 책임에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사회 각계의 원로 분들과 종교 지도자분들, 여야 대표님들과 자주 소통하면서 국민 여러분과 국회의 요구를 더욱 무겁게 받아들이겠다"며 각계 원로와 소통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낸 바 있다.

한편 박 대통령은 오는 9일 대한불교 조계종 자승 총무원장 스님을 초청해 국정 현안에 대한 의견을 청취할 것으로 알려졌다.
정인철 인턴기자 jungincheo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